DA-Arts 창작음악 홈 > 창작음악 > 플륫 독주를 위한 "분노의 그날이여"
플륫 독주를 위한

플륫 독주를 위한 "분노의 그날이여"

음악 정보
작곡가 허영한 작품연도 1996년
위촉주체 김성윤
카테고리 양악- 기악- 독주

작품해설

Ⅰ. 분노의 그날이여(Dies irae, dies illa

Ⅱ. (모차르트에 의한) 눈물의 그날이여(Lacrimosa dies illa, per Mozart)

플륫연주자 김성윤의 위촉으로 쓰여진 이 곡은 지난 1996년 여름에 완성되었다. "분노의 그날이여"(Dies Irae)는 죽은자를 위한 위령미사에 사용되는 부속가이다. 흔히 레퀴엠이라고 불리는 이 위령미사의 내용은 서양 작곡가들에 의해서 수없이 음악으로 만들어져 왔다. 이 미사 중에 "분노의 그날이여"는 원래 그레고리오 성가의 아름다움으로 인해 작곡가들이 그 선율을 직접 인용하기도 한다. 대표적인 예로 베를리오즈의 "환상교향곡"이 여기에 속한다. 그러나 본 플륫 독주를 위한 "분노의 그날이여"는 원래 성가 선율과는 아무런 연관이 없다. 단지 이 곡의 두번째 부분인 "눈물의 그날이여"에서 모차르트의 레퀴엠 중, "Larcrimosa" 악장의 음악이 반음계적으로 뒤틀려 인용되고 있다. 두번째 부분인 "눈물의 그날이여"(Larcrimosa)는 부속가 "분노의 그날이여"의 마지막 여섯 행을 장식하는 부분이다.

(낭만음악 제10권 제1호 1997년 겨울호)

플륫 독주를 위한 "분노의 그날이여" 콘텐츠

좋아요 이 작품이 좋아요 (하트를 클릭해주세요.)
플륫 독주를 위한 "분노의 그날이여" 아카이브 현황
  • 악보자료: 1건
  • 이미지 자료 : 1건
  • 영상자료 : 0건
  • 음원자료 : 0건
  • 문서자료 : 0건
ON-AIR 내 앨범

추천자료

추천자료
그림자 소리 2
배동진 | 기악
창작연도 : 2008
이전 1/3 다음

footer

서울시 서초구 남부순환로 2406 예술의전당 한가람디자인미술관 3층
TEL : 02-760-4750 / E-MAIL : artsarchive@arko.or.kr 이용약관 / E-MAIL 무단수집거부

qr코드 한국예술디지털아카이브 모바일사이트 이동 http://www.daarts.or.kr/index.jsp?browse=mobi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