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극

(2002) SPAF 서울공연예술제 : 수릉

공연단체
극단맥토
공연장소
문예진흥원예술극장
장소상세
대극장
공연날짜
2002.5.14 ~ 2002.5.18
장르
연극
연출
박종선
작가
홍창수
안무가
김성일
행사명
극단 맥토 창단 30주년 기념공연
작성자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아르코예술기록원

공연설명

공민왕은 고려시대의 왕들 중에서 개혁정치를 추구하여 쓰러져가는 나라를 일으켜 세운 왕이다.
전기의 공민왕은 막강한 대국이었던 원나라에 볼모로 잡혀가 10여년의 원나라 궁정생활을 하고 돌아와 여러 차례 개혁정책을 통해 나라의 기강과 질서를 잡는다. 그러나 원나라의 종속에서의 해방과 사회 전반의 과감한 개혁을 추구했던 공민왕은 이미 즉위 초부터 자신이 내세운 개혁을 추구하기에는 모순된 정치구조를 지닐 수 밖에 없다.
그것은 그의 신료들이 개혁 세력만으로 구성된 것이 아니라 원나라때부터 그를 보좌하며 그가 왕으로 즉위하는데 도움을 주었던 친원세력도 중심세력으로 함께 있어서 개혁과 보수, 안정과 변화라는 상반된 양면적 속성을 지닐 수 밖에 없었기 때문이다. 이렇듯이 공민왕은 개혁정책이 답보 상태에 빠지게 되고 방탕한 생활을 하면서 현실정치를 포기하고 신하들을 불신하게 된다.
죽음의 공간이며 동시에 삶의 공간인 "수릉"은 죽기 전에 미리 지어 놓은 임시 가묘라는 뜻으로 공민왕의 자포자기적 삶을 상징적으로 함축하여 나타내 보여주고 있다.

출연진

유영환(공민왕), 원미원(태후마마), 김세동(신돈), 하희경(노국공주), 김선화(신돈어머니), 이금주(혜비), 이양희(이제현), 이승훈(이색), 최근창(이춘부), 오주석(이운목), 유승일(김제안), 최석준(김란, 홍륜), 박성민(한안, 안극인), 현영한(권진, 환관, 판사천감사), 문경희(익비, 아현, 내비), 한재명(안우), 김종우(대신), 김태한(김용, 유탁), 정지원(정세운), 이규섭(김득배), 변정옥(궁녀), 노심동(이방실), 전서원(반야, 상궁)

제작진

서후석(음악), 신현정(신디사이저), 김소영(태평소), 이정미(해금), 이현주(가야금), 권용만(미술), 손진숙(의상, 분장), 신호(조명), 천원옥(무대), 박정순(무대), 도명호(음향), 홍승욱(음향), 임보영(조연출), 장용민(조연출), 최영길(무대감독), 이진경(기획), 중앙무대(무대제작), 레드컴(홍보물기획), 모티프(현수막제작)

멀티미디어 콘텐츠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