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원·복합

(1895) 잃어버린 얼굴

공연단체
(재)서울예술단
공연장소
(재)예술의전당
장소상세
CJ토월극장
공연날짜
2013.9.22 ~ 2013.9.29
장르
가무극
연출
이지나
작가
장성희
안무가
정혜진, 김혜림, 김소희
작곡가
민찬홍
행사명
(2013) 서울예술단 가무극시리즈 2
작성자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아르코예술기록원

공연설명

때는 1910년 8월 29일 한일 강제 병합일 저녁, 막 문을 닫으려는 시각에 노인이 한성의 한 사진관을 방문한다. 노인은 조선왕조의 마지막 왕비 명성황후의 사진을 찾고 있다. 사진관을 지키던 사진사는 아마도 왕비의 사진은 없을 거라고 답하고, 노인은 왕비의 국상이 어떻게 치러졌는지를 궁금해 한다. 노인과 사진사는 왕비에 대한 서로의 기억을 돌아보는데… 극은 우리를 1897년 명성황후의 국장일로 데려간다. 조선은 대한제국으로 국호를 바꾸고, 고종은 실제 왕비가 죽은 해로부터 2년이 지난 1897년 11월 22일을 왕비의 국장일로 선포한다. 왕비는 친일내각에 의해 폐위당한 채 정식 장례절차를 치르지 못한 상황이었다. 사진사 휘는 황후 살아 생전 악연을 맺은 인물이다. 임오군란 당시, 피난 온 왕비의 신분을 모른 채 내뱉은 험담으로 인하여 휘의 고향집은 부서져 사라지고, 어머니는 매 맞아 죽었다. 어머니를 죽게 한 왕비에게 복수하기 위해 휘는 왕실 사진사의 조수로 들어가 기회를 엿본다. 한성순보 기자로 조선에 들어온 일본인 기구치는 신분상승을 꿈꾸며, 대본영으로부터 내려온 왕비 암살계획을 수행하기 위해 왕비의 사진을 구하려 애쓴다. 사진관에서는 조선풍속을 담은 세트를 배경으로 궁중예복 차림을 한 궁녀 선화가 사진을 박는다. 선화는 휘의 정혼자이기도 하다. 왕비는 자신의 얼굴을 궁금해 하는 외국 언론과 국내외 정적들로부터 자신을 보호하기 위해 사진 박기를 거부해왔는데, 왕비의 사진을 구했다고 주장하는 일본인이 나타난다. 1895년 을미사변의 밤, 비극의 희생양을 향한 거친 발걸음이 다가오고 있다.

출연진

차지연(명성황후), 조풍래(민영익), 손승원(휘), 박영수(고종), 금승훈(대원군), 김도빈(김옥균), 김건혜(선화), 이시후(덴신, 박영효), 김혁인(홍영식, 낭인), 박석용(기구치), 고미경(진령군), 정유희(주모(휘 엄마)), 김백현(건수), 최정수(미우라, 서재필), 하선진(소천), 변재범(전봉준, 별기군), 박소연(무녀, 최고상궁), 안재홍(대원군 호위무사, 러시아 공사), 오현정(무녀, 별기군), 장성희(무녀, 별기군), 리온(미국공사, 별기군), 김성연(무녀, 별기군), 김혜원(엄상궁), 김동호(낭인, 별기군), 오선아(무녀, 별기군), 박혜정(민비딸의 혼령, 무녀), 형남희(낭인, 별기군), 이지유(무녀, 궁녀), 이인겸(서광범, 낭인), 박혜진(공사부인, 궁녀), 이준영(별기군), 박광수(낭인), 윤석류(공사부인, 궁녀), 최윤선(무녀, 궁녀), 김도원(공사부인, 무녀), 여정하(공사부인, 무녀), 이홍모(타악), 고석진(타악), 이영규(타악), 조근래(타악)

제작진

정혜진(예술감독), 장성희(극본), 이지나(각색), 김길려(음악감독), 오필영(무대디자인), 민천홍(의상디자인), 신호(조명디자인), 정재진(영상디자인), 권도경(음향디자인), 강대영(분장디자인), 김상희(소품, 장신구다지인), 최정원(기술감독), 배경석(무대감독), 이지나(조연출), 최윤영(조안무), 권경화(무대조감독), 김경수(음향담당), 이우영(연습반주), 최미나(의상, 소품담당), 최현지(스크립터), 이진경(공연기획팀장), 주미석(제작PD), 임아름(마케팅), 박상영(마케팅), 정지혜(홍보), 김솔지(제작AD), 민찬홍(편곡), LJW(편곡), 강예진(편곡), 최환용(편곡), 민찬홍(컴퓨터 프로그래밍), CH오케스트라(연주), 프렐류드 스튜디오(녹음), 임현종(믹싱 엔지니어), 처음무대(무대제작), 박근여(의상제작), 조은주(의상제작), 명영화(의상제작), 김은희(의상제작), 최관열(조명), 오은식(조명), 이한용(조명), 김현수(조명), 김민수(조명), EPITAPH.Co(영상미술), 정재진(프로젝션 디자인), 이경필(영상기술), 박지현(영상조감독), 김수연(영상조감독), 유성호(영상제작), 정주익(영상제작), 김광진(영상제작), 이혜미(영상제작), 박지현(오퍼레이터), 강승완(하드웨어), 지완식(하드웨어), 송석중(하드웨어), 임경호(하드웨어), 이선철(하드웨어), 이인선(음향), 김경수(음향), 우진아(음향), 이서현(음향), 김인성(음향), 이창근(음향), 신동원(음향), 이대원(음향), 정은아(음향), 권현일(음향), 한국분장(분장), 이지민(소품디자인), 희소 품(소품제작), 아티오(장신구 제작), 고석범(무대크루), 김기탁(무대크루), 류충남(무대크루), 권기찬(무대크루), 정우현(무대크루), 이광근(무대크루), 전정호(조명크루), 조문경(조명크루), 박대현(조명크루), 고은비(조명크루), ACE라이트(조명크루), 김미라(의상, 소품크루), 송미영(의상, 소품크루), 김지련(의상, 소품크루), 이원재(의상, 소품크루), 황해리(의상, 소품크루), 채지현(의상, 소품크루), 배미화(분장크루), 정선희(분장크루), 김다혜(분장크루), 박소현(분장크루), 한샘(분장크루), 김주현(분장크루), 김채원(분장크루), 박귀섭(사진), 지화충(공연초라영), 장완규(홍보물디자인), 김소혜(웹디자인), 허지혜(티켓 매니지먼트), 강민정(티켓 매니지먼트), 정보슬(티켓 매니지먼트), 김현승(서울예술단 이사장), 정혜진(서울예술단 예술감독), 김종오(서울예술단 감사), 구자홍(서울예술단 이사), 이주흥(서울예술단 이사), 이경화(서울예술단 이사), 김승국(서울예술단 이사), 박기석(서울예술단 이사), 안호상(서울예술단 이사), 김태훈(서울예술단 이사), 김종오(서울예술단 이사), 이진경(공연기획팀장), 주미석(공연기획팀), 문진애(공연기획팀), 임아름(공연기획팀), 정지혜(공연기획팀), 박상영(공연기획팀), 유성빈(공연기획팀), 김솔지(공연기획팀), 강기석(경영관리팀장), 김희복(경영관리팀), 박순진(경영관리팀), 조혜림(경영관리팀), 박석용(지도단원), 민병상(지도단원), 최병규(지도단원), 최정원(기술감독), 김경수(음향담당), 최미나(의상, 소품담당), 이우영(음악담당), 최현지(스크립터), 오정희(서울예술단 프렌즈), 김희균(서울예술단 프렌즈), 김정은(서울예술단 프렌즈), 서연수(서울예술단 프렌즈), 조미란(서울예술단 프렌즈), 김유리(서울예술단 프렌즈), 여향수(서울예술단 프렌즈), 이은지(서울예술단 프렌즈), 박아롱(서울예술단 프렌즈), 이한가람(서울예술단 프렌즈), 이경미(서울예술단 프렌즈), 박민정(공연사업부장), 윤대성(무대감독), 이기빈(무대감독), 최현규(무대기계), 류동신(무대기계), 이동환(무대기계), 박남석(무대조명), 이태훈(무대조명), 윤경석(무대음향), 한국란(무대음향), 김영랑(대관), 신현주(대관), 허정인(하우스매니저), 용경아(하우스매니저)

멀티미디어 콘텐츠

닫기
닫기